개발자 노트 : 게임 시스템과 관련된 궁금증을 질문해 보세요. 목록

WolfsAnima

none

WolfsAnima

2014/01/05 20:19 조회수 : 585

신스킨 제안 / 트위스티드 페이트 : 죽음의 예언자

e3a1c8fe39ddf9286c6113cd.jpg

제가 군대에 있던 시절 그린건데요...

 

컨셉은, 상대의 죽음을 예견하는자 입니다.

트위스티드 페이트 의 궁극기 ' 운명 ' 과도 컨셉이 잘 맞죠.

 

 

기본적으로 카드 투사체들은 모두 위의 그림처럼  날이달린 카드 형태로 바뀝니다.

(차크람 같은 느낌이라고 이해하시면 편할듯해요.)

타격 이펙트는 일자 슬래시 이펙트와 함께 피가 쭉- 튀는 정도.. (좀 잔인한게 컨셉이에요.)

그리고 이 스킨은 특이하게, 죽을때 바닥에 누움과 동시에 케릭터가 암흑의 가루가 되어 사라집니다.

(사실 워크래프트 의 드레드 로드 처럼 공중에서 박쥐가되어 분산되는게 더 간지긴 하지만...)

 

대사가 바뀌면 더 좋을듯도 한데...

ex : 와일드 카드 : 기존의 "히얏" -> "죽음이 스쳐 지나갈 거야."
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-> "너의 미래는 없다고 점괘가 나오는군... 왜일까?"
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 -> "피해봐, 운명은 그대로니까!"

 

      카드 뽑기 : 붉은색 -> "붉은 향수."
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"밤의 귀족."
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"Love or hate."
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 -사랑이 지나치면 증오로 변하죠.그리스로마신화 어느 대목에도 있는데 기억은 안납니다...-

 
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푸른색 -> "밤의 장막."
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 "영혼의 절규."
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"절망의청."

 
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노란색 -> "귀족의 사치."
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"밤을 비추는자."
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 "내 점괘는 비싸거든."            

 
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          

 

 

동방쪽 어쌔신의 느낌과 독보적인 화려함(?), 그리고 이슬람지역의 귀족의 느낌을 섞어 보았습니다.

약간 퇴폐적인 간지가 나게 할려 햇는데... 잘 된것 같지는 않군요.

(누군가는 문신 해주는 아저씨 같다, 목욕탕 때밀이 아저씨 같다 등...)

부디 이런 스킨이 나오면 좋겟군요 +_+...

 



이동중입니다. 잠시만 기다려주세요....
댓글 : 1
  • none

    수필과자동차

    수필과자동차 report 2017/09/10 20:47

    응 안돼~!

    라이엇이 디자인이 무긍무진해서 참고도 안돼. 잘가~!